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사용자 삽입 이미지


Mr.Blog...

올 여름에 해보고 싶은 헤어 스타일이 있으면 이야기 해주세요~
블로그씨는 샤기컷으로 한껏 멋을 부리고 싶은데...가능할까요?


오늘 '나를 책임져 알피' 를 자습시간 전의 널럴한 시간을 이용해서 봤다.

참 나로서는 보기에 이른 장면들도 많았으나 알피라는 주인공의 삶에 대해 자세하게 묘사한 것이 좋았다. 그가 얼마나 솔직한 모습을 보여주던지..

 알피 같은 사람도 멋있다.

결론은..

위의 사진처럼 알피 헤어를 하고 싶다.


2005. 6. 18.
---------------
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래서 나는 알피가 되었는가?

아니..
난 모히칸이 되었지.

Posted by 마키아또

댓글을 달아 주세요